김해신공항 백지화에 엇갈린 국민의힘…PK "환영" TK "횡포"
김해신공항 백지화에 엇갈린 국민의힘…PK "환영" TK "횡포"
  • 신평택신문
  • 승인 2020.11.17 1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종인 국민의힘 비대위원장이 17일 서울 여의도 전경련회관에서 열린 한국기업거버넌스포럼에 참석해 '경제민주화를 향한 10년간의 여정'을 주제로 초청강연을 하고 있다. 2020.11.17/뉴스1 © News1 박세연 기자


(서울=뉴스1) 김일창 기자 = 김해신공항 추진이 사실상 백지화된 17일 대구·경북(TK)과 부산·울산·경남(PK)을 텃밭으로 둔 국민의힘의 내부 분위기가 미묘하게 흘러가는 양상이다.

먼저 지도부에서 온도 차가 감지된다.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은 이날 기자들과 만나 "부울경쪽에서 이야기하는 가덕도 신공항에 대해 적극적으로 검토할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

반면 대구를 지역구로 둔 주호영 원내대표는 "나라의 국책 사업이라는 게 정권이 마음대로 할 수 있는 게 아니라 법적인 절차와 합의에 의해서 진행되는 것"이라며 "선거를 앞두고 표를 얻기 위해서 국책 사업을 함부로 하는 건 감사원의 감사를 받아야 한다"고 비판적인 입장을 취했다.

김 위원장도 주 원내대표와 같이 정부 정책이 뒤바뀌는 것은 유감이라고 했지만, 어쨌든 가덕도신공항 추진에 대해서는 긍정적인 입장을 나타냈다. 지난 5일 부산을 방문했을 때도 가덕도 신공항으로 결정되면 적극적으로 돕겠다는 뜻을 밝히기도 했다.

하지만 주 원내대표가 가덕도 신공항에 대해 전혀 언급을 하지 않았다는 점에서 두 사람 간 미묘한 입장차가 있다는 해석이 나온다.

이런 해석은 TK와 PK 지역 의원들 간 입장차에서도 고스란히 드러난다.

부산 지역 의원들은 김해신공항 추진 백지화를 환영하면서 가덕도신공항 건설을 조속히 추진해야 한다고 주장한다.

국민의힘 부산시당 위원장인 하태경 의원은 "정략적인 주장이나 소모적인 상황을 지양하고, 부산과 대한민국의 발전을 위해 가덕도신공항의 추진이 반드시 이뤄져야 한다"며 "특히 부산시민들이 염원하는 가덕도신공항의 조속한 추진을 위해서는 정부, 여당의 의지와 대통령의 결단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전 부산시장이자 내년 부산시장 보궐선거 출마를 고려하는 것으로 알려진 서병수 의원은 "오늘은 김해신공항 근본적인 검토가 필요하다 했으니 내일은 가덕도 신공항을 만든다고 선언하라"며 "더는 시간이 없는 만큼 신공항 정치, 이제는 종지부를 찍어야 한다"고 말했다.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17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 참석 하고 있다. 이날 의원총회는 정부의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1.5단계 격상 결정으로 화상으로 진행했다. 오른쪽은 주호영 원내대표. 2020.11.17/뉴스1 © News1 성동훈 기자

 

 


TK 의원들은 주 원내대표와 비슷한 입장이다. 대구 중·남구 지역구인 곽상도 의원은 "수년간 논란 끝에 확정된 사업이 뒤바뀌는 것은 납득할 수 없다"며 "김해신공항 추진이 백지화될 이유가 전혀 없다"고 밝혔다.

TK 의원 일동은 이날 입장문을 내고 "국책사업이 갑자기 부산시장 보궐선거용으로 뒤바뀌어 김해신공항 건설 사업을 재검토한다고 하니 참담함을 느끼지 않을 수 없다"며 "아무 권한도 없는 총리실 검증위의 결론에 맞춰 백지화 수순을 밟는 것은 국책사업을 신뢰하는 국민에 대한 횡포임을 분명히 밝혀 둔다"고 강조했다.

곽 의원 등 대구 지역 의원들은 향후 대응방안을 논의하고 있다.

지도부는 이 같은 갈등 상황을 봉합하는 데 주력해야 할 것으로 보인다. 내년 4월 부산시장 보궐선거를 위해서라면 가덕도신공항 추진에 전향적인 입장을 취할 수밖에 없으나 텃밭인 TK의 지지율이 예전 같지 않은 상황에서 내후년 대선을 염두에 둔다면 이 지역 의원들의 불만도 모른 척 할 수만은 없기 때문이다.

지도부간 미묘한 온도차가 있다는 해석이 나오자 김 위원장은 주 원내대표가 주장한 감사원 감사에 대해 "나도 비슷한 생각이다"라고 말했다.

 

 

 

 

 

 

 

 

 

곽상도 국민의힘 의원 등 대구경북 지역구 의원들이 17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의원회관에서 김해신공항 백지화 관련 간담회를 하고 있다. 2020.11.17뉴스1 © News1 성동훈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