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현대미술관, '디어 시네마 : 차이와 반복' 개최
국립현대미술관, '디어 시네마 : 차이와 반복' 개최
  • 신평택신문
  • 승인 2019.04.26 22: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뉴스1


(서울=뉴스1) 이기림 기자 = 국립현대미술관(MMCA)은 26일부터 5월19일까지 서울 종로구 국립현대미술관 필름앤비디오 영화관에서 MMCA필름앤비디오 정규프로그램 '디어 시네마 : 차이와 반복'을 개최한다고 26일 밝혔다.

디어 시네마는 국내외 주목할 만한 영화 및 비디오아트 상영과 함께 강연 또는 토크를 진행하는 프로그램이다.

이번 디어 시네마 '차이와 반복'에선 변성찬, 유운성, 정세라 비평가 3인이 선별한 2000년대 이후 국내 제작 영화, 비디오아트를 상영한다.

비슷한 형식의 자기복제 작품이 양산되거나, 동일한 문제의식과 소재가 반복되는 현대 영상 예술의 경계가 모호한 지형을 살펴보게 된다.

연계 행사로 기획에 참여한 비평가 3인의 '큐레이터 토크'가 5월4일 오후 2시 영화관에서 열린다. 유운성 비평가와 김홍준 감독, 변성찬 비평가와 안건형 작가, 정세라 큐레이터와 작가 무진형제의 토크가 진행되고, 비평가들이 모여 '차이와 반복'에 대해 토론한다. 큐레이터 토크는 홈페이지를 통해 참여 신청할 수 있다.

윤범모 국립현대미술관장은 "2019 필름앤비디오 연중 상영프로그램을 통해 미술관 속 영화관의 장점을 살려 현대미술과 영화, 무빙이미지의 경계를 무너뜨린 작가와 작품을 소개하고 보다 다양한 영상 작품을 선보일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