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비아 납치 한국인, 315일 만에 무사 석방 후 귀국
리비아 납치 한국인, 315일 만에 무사 석방 후 귀국
  • 신평택신문
  • 승인 2019.05.18 13: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공항=뉴스1) 황기선 기자 = 지난해 7월 리비아에서 납치됐다가 315일만에 석방된 주모씨와 이태호 외교부 2차관이 18일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하고 있다. 이날 도착한 주 씨는 인근 병원으로 이동해 추가 정밀검진 후 테러방지법에 따라 구체적인 피랍 경위 등의 파악을 위한 관계부처 합동조사를 받는다. 2019.5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