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해경, 관내 예인선 일제 점검
평택해경, 관내 예인선 일제 점검
  • 신평택신문
  • 승인 2019.06.12 21: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월 19일까지...예인선 의한 해양오염 사고 예방 위해
(사진설명) 평택해양경찰서 방제21정이 서해대교 부근에서 방제 훈련을 하고 있다./사진제공=평택해양경찰서
(사진설명) 평택해양경찰서 방제21정이 서해대교 부근에서 방제 훈련을 하고 있다./사진제공=평택해양경찰서

평택해양경찰서(서장 여성수)는 6월 10일부터 7월 19일까지 6주 동안 관내 예인선* 33척을 대상으로 해양 오염 예방을 위한 일제 점검을 실시하고 있다고 12일 밝혔다.

* 예인선 [tugboat, 曳引船 ] : 주로 다른 선박을 끌거나 밀어서 이동시키는 선박

지난 2018년 한 해 동안 경기 남부 및 충남 북부 해상에서 선박에 의한 해양 오염 사고는 총 9건이 발생했는데, 이 중 3건이 예인선에 의한 오염 사고로 전체 해양 오염 사고의 33%를 차지했다.

작년(2018년) 한 해 동안 사고에 따른 기름 유출량 1,247리터 중 예인선에 의한 유출량도 740리터로 전체 유출량의 약 59%였다.

이에 따라 평택해양경찰서는 관내 예인선 33척을 대상으로 7월 19일 까지 △예인선 연료탱크 넘침관 등에 대한 경보장치 및 잠수펌프 설치 여부 △해양오염방지검사 증서 비치 및 검사 여부 △기름 작업 안전 수칙 준수 여부 등을 집중적으로 점검할 계획이다.

특히 점검 기간 중 예인선 종사자를 대상으로 부주의에 의한 해양 오염 사고 예방을 위한 예방 교육을 실시하고, 오염방지 설비 설치 여부 및 오염 물질 적법 처리 여부 등을 중점 점검할 예정이다.

평택해경 관계자는 “예인선, 화물선 등 선박 종사자들이 발생한 오염물질을 적법하게 처리해야 한다”고 강조하고, “이번 점검을 통해 해양 오염 사고에 대한 예방 의식 강화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 임채욱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