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여름철 풍수해ㆍ폭염 대처 추진상황 보고회 개최
평택시, 여름철 풍수해ㆍ폭염 대처 추진상황 보고회 개최
  • 신평택신문
  • 승인 2019.06.17 22: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택시는 17일 시장, 부시장, 관련 실・국・소장 등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여름철 풍수해, 폭염관련 추진상황 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번 보고회는 여름철 자연재난 대책기간(5월15일~10월15일)동안 풍수해 및 폭염에 대비한 안전총괄관의 종합대책 및 실·국·소별 추진대책을 공유하고, 협력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시는 풍수해대책으로 올해 여름철 국지성 집중호우가 급격하게 증가하는 추세이고, 여름철 평균수온 증가에 따른 태풍 발생가능성이 높다는 기상청 전망에 따라, 24시간 선제적 상황유지 및 예비특보 단계부터 비상근무를 실시한다는 방침이다.

이와 더불어 인명피해 우려지역의 안전대책을 강화하고 침수우려지역과 취약시설 안전대책을 추진 등을 통해 인명 및 재산피해를 최소화 하며, 시민 모두가 안전한 평택시를 만들고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폭염을 대비한 폭염상황관리 T/F팀을 운영(5월20일~9월30일)중에 있으며, 시민들이 더위를 피할 수 있도록 무더위쉼터 운영을 통해 폭염에 취약한 고령자, 독거어르신을 직접 방문하여 건강상태를 확인하기 위한 재난도우미 563명을 운영하는 등 폭염으로 인한 시민의 건강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종합적인 대책을 추진한다.

정장선 평택시장은 “금일 보고한 추진대책 들을 바탕으로 풍수해 및 폭염으로 인한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의 노력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 임채욱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