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15일부터 인플루엔자 예방접종 시작
평택시, 15일부터 인플루엔자 예방접종 시작
  • 신평택신문
  • 승인 2019.10.14 21: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택시는 오는 15일부터 어린이, 임신부, 어르신 대상으로 183개(평택 111개, 송탄 50개, 안중 22개) 지정 의료기관에서 인플루엔자(독감) 무료 예방접종을 일제히 시작한다고 밝혔다.

소아 예방접종은 6개월~만12세까지 접종 대상이며, 인플루엔자 처음 접종자는 1개월 간격으로 2회 접종 완료 후 매년 1회 접종하고 외국인 자녀 중 외국인 등록증이 있는 소아는 지정 의료기관에서 예방접종이 가능하나 등록번호가 없는 자녀는 보건소에 방문하여 외국인 관리번호를 득한 후 접종이 가능하다.

임신부는 올해 인플루엔자 접종 대상자 확대로 처음 실시하며 산모와 아이의 건강을 위해 꼭 필요한 접종으로 임신 주수와 주소지 관계없이 모자보건수첩과 신분증을 지참하여 지정 의료기관에서 예방접종 받기를 당부했다.

또한, 어르신 인플루엔자 예방접종 대기시간을 줄이고자 단계적으로 75세 이상은 10월 15일부터, 65세 이상은 10월 22일부터 실시예정이며, 대상자는 신분증을 지참하여 지정 의료기관에 방문하면 된다.

아울러 평택시민 중 건강 취약계층 인플루엔자 예방접종 대상자는 만 60~64세, 국가유공자, 50세~59세 중 만성질환자, 기초생활수급자, 심한장애인 (1~3등급), 희귀난치성질환 및 의료비 감면대상자, 가급 농가 종사자는 10월 29일부터 보건(지)소 예방접종실로 증빙서류와 신분증을 지참하여 예방접종을 받으면 된다.

송탄보건소 관계자는 “적기 예방접종을 통해 조기 면역 형성은 물론 감염병 사전 예방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며 안전한 예방접종이 이뤄지도록 만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임채욱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