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서부 지역에 종합병원 생긴다
평택시, 서부 지역에 종합병원 생긴다
  • 신평택신문
  • 승인 2019.10.15 21: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택시, 허리편한병원 ․ 화양지구 도시개발사업조합과 종합병원 유치 MOU 체결

2024년 10월 개원 목표, 내과 등 16개과 진료과목과 응급의료센터 갖출 예정

정 시장, “서부지역 발전을 위한 종합병원 유치에 행정적 지원 아끼지 않을 것"
사진설명- 정장선 평택시장은 15일 서부 지역 응급 의료센터 기능을 수행할 수 있는 종합병원 건립을 위해 허리편한병원(병원장 양용호), 화양지구 도시개발사업조합(조합장 최선철)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좌측부터 백운기 안중출장소장, 김영호 평택보건소장, 최선철 조합장, 양용호 병원장, 정장선 시장, 권영화 의장, 이종한 시의원)/ 사진제공=평택시청
사진설명- 정장선 평택시장은 15일 서부 지역 응급 의료센터 기능을 수행할 수 있는 종합병원 건립을 위해 허리편한병원(병원장 양용호), 화양지구 도시개발사업조합(조합장 최선철)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좌측부터 백운기 안중출장소장, 김영호 평택보건소장, 최선철 조합장, 양용호 병원장, 정장선 시장, 권영화 의장, 이종한 시의원)/ 사진제공=평택시청

평택 서부 지역 주민들의 오랜 숙원이었던 종합병원 유치가 현실이 될 전망이다.

평택시는 15일 실시한 언론브리핑에서 서부 지역 응급 의료센터 기능을 수행할 수 있는 종합병원 건립을 위해 허리편한병원(병원장 양용호), 화양지구 도시개발사업조합(조합장 최선철)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오전 9시에 열린 협약식에는 참여기관 대표인 정장선 평택시장, 양용호 병원장, 최선철 조합장이 참석해 협약서에 서명했다.

이 자리에는 주민 관심이 큰 현안인 만큼 평택시의회 권영화 의장과 이종한 의원 등 시의원들도 참석했다.

협약서에는 평택시의 다각적이고 적극적인 행정 지원, 허리편한병원의 병원 건립 추진과 재원 확보, 화양지구 도시개발사업조합의 병원 부지 제공 및 사업의 차질 없는 지원 등 각 기관의 업무와 역할이 포함됐다.

현재 평택시 응급의료기관은 총 11개로 남부(평택, 팽성) 5개소, 북부(송탄) 4개소, 서부(안중) 2개소가 운영되고 있으나, 어린이 진료전문 의료기관은 남부 및 북부 지역에 각 2개소가 운영되고 있을 뿐 서부 지역에는 전무하다.

이로인해 서부 지역에서 중증 응급환자 발생 시, 평택남부 또는 수원·천안에 위치한 대형병원으로 이송이 불가피해 환자의 생사를 결정지을 수 있는 골든타임을 놓쳐 생존율이 낮아지는 등 상대적 의료서비스 소외지역에 대한 개선의 목소리가 지속적으로 나오고 있는 실정이다.

또한, 서부 지역은 평택항 활성화, 각종 도시개발(화양·현덕·송담 등) 사업, 서해고속전철사업 진행 등 지속적인 개발로 2022년까지 인구 18만명으로 증가가 예상되며, 평택항을 이용하는 외국인 유동인구도 계속 증가할 것으로 보여 인구 규모에 맞는 의료 시설이 확충이 절실한 상황이다.

허리편한병원이 밝힌 건립 계획에 따르면, 종합병원은 2024년 10월 개원을 목표로, 부지면적 9,900㎡, 연면적 22,770㎡, 지상 10층/지하 4층의 규모에 내과 등 16개과의 진료과목과 350개의 병상을 갖출 계획이며 의사·간호사 등 의료인력 및 행정요원 등 550명이 상주할 예정이다.

개원 이후에는 긴급한 응급질환에 대한 신속하고 정확한 치료를 수행할 수 있는 응급의료센터의 역할 뿐 아니라, ▲인공신장실 ▲뇌·심혈관 센터 ▲음압시설을 갖춘 수술센터 ▲중환자에 대한 치료센터 ▲영상의학센터 등 특성화 센터가 설치된 종합병원으로서, 평택 서부 지역은 물론 명실상부한 서해안권 거점 병원이 될 것으로 보인다.

이와 더불어 평택항 확충 및 산업단지 개발에 따른 서부생활권의 친환경적 신시가지 조성을 목적으로 지정된 화양지구에, 안중출장소 이전 확정과 종합병원 건립에 대한 청사진이 그려짐에 따라 도시개발 사업이 탄력을 받아 서부 지역 발전도 가속화 될 것으로 전망된다.

정장선 시장은 “종합병원이 건립되면 서부 지역 뿐 아니라 인접한 아산 및 당진 시민들까지 24시간 공백 없는 의료서비스 제공이 가능해 지역상생 협력에도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종합병원이 서부 지역 발전에도 긍정적 영향을 미칠 수 있는 만큼 행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 임채욱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