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스24, 보안여관에서 ‘올해의 책’과 함께 즐기는 이색 전시회 개최
예스24, 보안여관에서 ‘올해의 책’과 함께 즐기는 이색 전시회 개최
  • 신평택신문
  • 승인 2019.12.17 09: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빛과 소리를 통해 2019 올해의 책과 문장을 소개하는 지하 2층 공간

대한민국 대표 서점 예스24(대표 김석환)가 2020년 1월 12일까지 한 달간 서울 종로구 통의동에 위치한 보안여관에서 책을 테마로 한 이색 전시회 ‘YES24 북 스테이 - 책과 머문 하루’를 연다. 보안여관은 한국 최초의 문학동인지 ‘시인부락’이 시작된 뜻깊은 곳이다.

이번 전시회는 약 29만명의 독자들이 직접 뽑은 2019 올해의 책 24권과 올해의 커버 12권을 선보이고 책과 관련된 색다른 경험을 독자들에게 선사하기 위해 마련됐다. 행사 기간 동안 지하 2층과 1, 2, 4층 총 4개층에서 올해의 책/커버 전시를 포함해 ‘책이 깊어지는 향’, ‘책이 즐거워지는 소리’, ‘책이 익어가는 맛’, ‘책과 머문 하루’ 등의 테마로 다양한 감각을 책과 연결시킨 특별한 체험 공간이 운영된다.

지하 2층 보안클럽에서는 빛과 소리를 통해 2019 올해의 책과 문장을 소개하며 색다른 감상 기회를 제공한다. 일러스트레이터 아방의 드로잉 클래스를 비롯해 물리학자 김상욱, 작가 이슬아, 영화 ‘벌새’ 김보라 감독과의 북토크 등 다채로운 행사가 진행될 예정이다. 지상 1층에 위치한 33마켓에서는 따뜻한 차 한잔, 가벼운 잔술 한잔과 함께 책을 읽을 수 있고 도서명을 활용한 재치 있는 메뉴도 소개된다. 윤동주 시인을 오마주한 향기가 가득한 2층 공간에서는 창밖의 경복궁을 배경으로 올해의 책과 커버를 감상할 수 있다.

이 밖에도 경복궁을 한눈에 감상할 수 있는 숙박 공간 보안스테이에서는 초대 이벤트를 통해 선정된 약 120명의 독자들이 행사 기간 동안 1박 2일간 책과 함께 머물 수 있는 ‘북스테이’의 기회도 제공된다.

여준호 예스24 도서팀장은 “독자들의 투표로 올해의 책과 커버로 선정된 도서들을 보다 색다른 방식으로 독자들에게 소개하기 위해 이색 전시회를 기획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새로운 공간을 통해 독자들이 즐겁게 책을 경험할 수 있는 기회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 최정미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