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년 "공수처·특별감찰관·北인권재단 추천 일괄타결하자"
김태년 "공수처·특별감찰관·北인권재단 추천 일괄타결하자"
  • 신평택신문
  • 승인 2020.09.09 10: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가 4일 오후 서울 여의도 더불어민주당 당사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모두발언을 하고 있다. 2020.9.4/뉴스1 © News1 성동훈 기자


(서울=뉴스1) 김민성 기자,정윤미 기자 = 김태년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9일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설치, 청와대 특별감찰관 임명, 북한인권재단 이사 추천 등 일괄 타결을 위해 신속하게 협의해달라고 주호영 국민의힘 원내대표에게 제안했다.

김 원내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에서 "여야 원내대표가 국민께 공개적으로 약속하고 정치적 신의 속에서 동시추진, 일괄타결 하면 해결되는 문제"라며 이렇게 밝혔다.

김 원내대표는 이어 "야당이 공수처법을 반대하는 것은 이해하지만 통과된 공수처법을 위법한 상태에 있게 하는 것은 국회의 직무유기"라며 "법안을 반대하는 것과 통과된 법률을 위법상태로 방치하는 것은 전혀 다른 문제"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서로 입장이 다르더라도 여야가 법을 지키는 국회, 전통과 문화를 만들 수 있는 절호의 기회라고 생각한다"며 "주 원내대표는 긍정적인 답변을 주실 것을 기대하면서 관련된 여야 협의를 바로 시작하겠다"고 했다.